날적이 게시판
 제     목  인생 뭐 있습니다.
 작성일시  2014.02.08 14:42:28  작성자명  경희  조 회 수  1,443

우리 설이 지나고 첫 눈 맞죠 전국적으로 내리는 거 같은데...


얼마전 겨울 치고는 따듯한 날이 지속되다가 갑자기 추워졌는데 전 이 추위가 지나면 바로 봄이구나 싶어서 서운한 맘 들더라구요 겨울을 충분하게 보내지 못한 느낌이랄까..


올 겨울엔 일이 참 많았습니다. 뭐 몇년간 쉽지 않은 날들이었지만


언제 좋아질까란 조바심에 더 작고 부족하게 보낸 것 같아요


빨래 두 번 돌리고 나갈 준비를 하기전에 또또와 창 밖으로 내리는 눈을 바라보다가 간만에 쓰적입니다.


생각해보면 작년엔 집 앞에 눈이 쌓여 또또와 오빠와 눈사람 만들면서 놀았는데


올해는 내리는 눈이 대부분 녹아 버릴 정도로 따듯한 겨울이었습니다. 더 큰 추위에 만들었던 추억처럼


더 큰 시련도 단단한 뿌리가 된 듯.....아 이것이 무슨 말인가ㅎㅎ


우리 우리 설날이 지나고 내리는 첫 눈=한겨울에 내리는 마지막 눈일 것만 같은 눈


순간을 즐기며 멋지게 살자구요


인생 뭐 있으니까


 

이 전 글  주유소
다 음 글  새해 인사드려요~
이름 비밀번호
재현 2014.02.11 인생 뭐 있기는 하지.. 그게 뭔가가 문제이지만.. 삭제
방자 2014.02.11 하하 반갑다. 야학 홈피에 간만에 글이 올랐네요.

인생 뭐, 있지요. 가족이라던가 기타 등등 가까운 사람들하고 눈 오는 날 눈싸움을 하던 술 퍽먹기를 하던 하면서 잘 놀았다면 뭐 있는 거겠죠.

암튼 공감.
삭제
방자 2014.02.11 아깝다. 일 빠따로 댓글 달 수 있었는데... 분명히 댓글 달기 시작할 땐 내가 일빠따였는데... 아~쒜 삭제